제품 안내 (About the product)

 

아톰뮤직하트 첫 번째 EP “브라보 빅토르” 바이닐 음반 판매합니다. 마장뮤직프레싱에서 제작되었으며, 잔여 수량이 많지 않습니다. 실물이 유통 된 적이 없기 때문에 본 홈페이지에서만 구매가능합니다. 

 

Atom Music Heart’s 1st EP “Bravo Victor” vinyl. This was pressed by Majang Music (Korea). We don’t have a lot of these record left so grab while you can! This record was never distributed so you can only buy it here from the official homepage. 

 

수록곡 (Songs)

 

Side A

1. Weebow (위보)

2. CheongSan (청산)

3. Lilac (라일락)

 

Side B

4. Zucchini (쥬키니)

5. Paru (파루)

6. The Bench (더 벤치)

 

주문 전 안내 사항 (PLEASE READ BEFORE ORDERING)

 

국내주문 (ORDER FROM KOREA) 

[1] 국내에서 주문하시는 분들께서는 <페이팔 결제>가 진행되지 않으니, 수동결제 옵션울 선택해주시기 바랍니다

[2] 주문 완료 후 배송비가 포함된 금액을 아래 계좌로 입금해주시면 됩니다. 

*계좌명: 주식회사 헤네치아

*은행: 국민은행

*입금하실 계좌번호: 867701 - 04 - 111188

 

*주문자명과 입금자명이 같아야 확인이 가능합니다. 꼭 주문자명과 입금자명이 같을 수 있도록 부탁드려요! 

 

[3] 환율 쓰지 마시고, 배송비를 포함한 총 금액이 19달러 이면 19,000원 입금하시면 됩니다. 

[4] 국내 배송은 우체국 택배로 진행되며 배송비는 4,000원입니다. (따로 추가하실 필요 없습니다)

[5] 제품문의, 배송문의는 atommusicheart@naver.com으로 연락주세요 

 

ORDERING FROM ABROAD

[1] If your ordering from abroad (outside of Korea), Please only use PAYPAL for the payment. 

[2] For shippings outside Korea, please select your area and check the shipping fee. 

[3] For shippings outside Korea, we use EMS delivery service

[4] If you have question about the shipping process, product or any other inquiry, please send an E-Mail to atommusicheart@naver.com 

 

앨범 소개글 

 

김윤하 (대중음악평론가)

자유가 아닌 치유가 대세인 세상이다. 삶이 팍팍해 예술로 위로 좀 받겠다는데 거기에 말을 더 얹기도 뭐하다. 그러나 인간은 청개구리다. 심신을 도닥이는 말랑하고 보송한 노래들에 감싸여 두둥실 떠 있다가는 문득, 거친 들판을 맨발로 끝없이 달리고 싶어진다. 뜨거운 햇볕아래, 무성한 수풀을 헤치고. 밴드 아톰 뮤직 하트(이하 아뮤하)의 음악은 바로 그런 장면에서 우리의 배경에 흐를 법한 음악이다. 오랜 겨울잠에서 깨어난 용맹한 맹수처럼, 깊은 산맥을 마침내 뚫고 나온 폭포수처럼 사운드가, 멜로디가, 목소리가 쏟아진다. 록 밴드의 입지가 그 어느때보다 좁아진 시대, 우리가 기억하는 가장 순정한 록의 에너지가 새롭게 등장했다. 아이러니하게도. 

 

김인수 (크라잉넛)

아톰뮤직하트의 데뷔 EP Bravo Victor 는 록음악이 죽었다는 헛소리를 뿜어대는 사람들의 뒷통수를 시원하게 후려칠만한 통쾌한 작품이다. 강렬하고 신비한 음악이다. 누군가는 작열하는 퍼즈톤과 넘실대는 리버브로 시작하는… 음반평을 써놓겠지, 맞는 말이지만 이 밴드의 핵심은 그것 보다 더 깊다.마블 코믹스의 닥터 스트레인지를 음악으로 풀어 놓은 것만 같다. 질주하던 음악이 갑작스런 변박으로 숨고르기를 하다 갑자기 순간 시공을 어그러뜨린다. 음악의 얼굴이 데이빗 보위에서 앨리스쿠퍼로 비치보이스에서 스매슁펌킨스로 시시각각 변한다. 멀티버스의 다른 세계에선 데이비드커버데일의 목소리도 들리는 것 같다. 록음반에선 스튜디오도 악기라는 사실을 한번 몸소 경험해 보시길…

 

 

김성대(록평론가)

밴드 아톰 뮤직 하트(아뮤하)의 음악에는 뮤즈의 스페이스 록과 레니 크래비츠의 싸이키델릭 블루스, 소닉 유스풍 노이즈와 마이 블러디 발렌타인식 슈게이징이 모두 녹아있다. 저마다 장르에서 확고한 위치에 올랐던 영웅들의 붕괴와 조합, 수렴과 수정으로 아뮤하의 음악 세계는 그 미래를 보장받았다. 더 모노톤즈 출신의 보컬, 줄리아 드림의 기타, 칵스 출신의 드럼이 하나가 됐다. 라인업만으로도 먹고 들어간다는 얘기다. 

 

 

아톰뮤직하트 "브라보 빅토르" 바이닐 (AMH's 1st EP in Vinyl)

$23가격